HOME 즐겨찾기+ 로그인 | 회원가입 | 자유게시판
HEADLINE NEWS   |   SOCIETY NEWS   |   ECONOMY NEWS   |   PEOPLE NEWS   |   HEALTH NEWS   |   CULTURE NEWS   |   여성CEO   |   남성CEO
Home > HEADLINE NEWS
감각적인 플라워 스쿨을 만나다. ‘문릿가든’

플로리스트 전문 양성기관 ‘문릿가든’의 최문정 대표 | 2017년 08월호 전체기사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인쇄

바야흐로 창업의 시대라 할 수 있을 만큼 많은 이들이 자신만의 아이템을 개발하고 새로운 출발을 준비하고 있다. 20대부터 4, 50대에 제2의 인생을 준비하는 중년층까지 많은 이들이 창업 시장에 뛰어들고 있다. 최근 트렌디한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는 분야가 플라워 샵이다. 과거와는 달리 우리나라에서도 꽃을 즐기고, 가드닝에 관심을 두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플로리스트가 주목받고 있다. 그 중 강남 가로수 길에 위치한 문릿가든은 플라워 스쿨의 1세대라고 할 수 있는 곳으로 감각적인 플라워 아트를 선보이고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정식으로 허가받은 플라워 아카데미로서 전문 인재를 양성하는 데 앞장서고 있을 뿐만 아니라 플라워 샵으로도 유명한 곳 문릿가든을 방문했다.

최문정 대표에게 문릿가든만의 특화된 아카데미 시스템에 대해 이야기를 들어 보았다.

 

크기변환_문릿가든_3_웹용.jpg

▲ '문릿가든' 최문정 대표의 작업모습. Photograph by 박규성

▲ 패션 디자이너 출신의 플로리스트라는 이력이 특이하다. ‘문릿가든의 시작이 궁금하다.

- 이름만 들어도 알만한 대기업을 다니면서 패션 디자이너로서 일을 해왔다. 대부분의 분들이 그렇겠지만 스트레스가 심했다. 개인적으로 스트레스를 풀고, 저만의 힐링 아이템으로 꽃수업을 받았던 것이 계기가 되었다. 예민한 성격이라 남들보다 더 스트레스를 받았다. 꽃 수업을 들으면서 마음이 편안해지는 것을 느꼈다. 일단은 꽃이 좋았기 때문에 본격적으로 배워 보자는 생각을 가지고 국내외를 다니면서 꽃 수업을 받았다. 2009년부터 차근차근 준비를 해 2012년 처음 샵을 오픈했다. 그 전에 뉴욕에서 꽃 수업을 듣고 인턴으로 일을 하면서 감각을 키워나갔다. 예전에는 플로리스트 수업을 감각적으로 접근하는 곳이 거의 없었다. 저희 문릿가든은 플라워 샵과 아카데미를 병행하면서 전문가 반을 꾸준하게 운영하고 있다. 교육청에 정식으로 승인을 받은 아카데미로써 단순한 꽃다발이 아닌 꽃을 예술 작품으로 승화시키고, 대중화 시키는데 앞장서고 있다.

 

크기변환_문릿가든_11_웹용.jpg

▲ ‘문릿가든' 최문정 대표의 작업모습. Photograph by 박규성


 문릿가든에서는 창업반 수업이 특히 주목받고 있다고 들었다. 노하우는 무엇인가.

- 꽃을 즐기는 문화가 조금씩 성장하면서 단순한 취미에서 발전해 창업을 준비하시는 분들이 많아지고 있다. 저희는 꽃에 대한 이론과 실무를 모두 다루는 곳이다. 감각적이고 트렌디한 디자인을 배우실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한국직업능력개발원에서 인가한 자격증을 수료하실 수 있다. 창업을 준비하시는 분들에게는 꽃에 대한 지식뿐만 아니라 창업을 위한 전반적인 노하우를 알려드리고 있다. 마케팅부터 샵을 꾸미는 것까지 처음 창업을 준비하시는 분들에게는 어려운 부분이 많다. 저 역시 처음에는 시행착오를 겪었던 부분이 있다. 소규모 창업을 준비하시는 분들에게 최대한 도움을 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저희 문릿가든에서 진행하는 플라워 아트의 특성은 인위적인 느낌이 아니라 풀밭에 있는 듯 자연스러운 연출을 강조하고 있다. 꽃은 사실 그 자체로 예쁜 존재이다. 저희는 수강생들에게 자연스러움을 우선적으로 강조한다. 자연스러운 느낌을 살리되 유행을 놓치지 않는 감각적인 디자인을 지도하고 있다.

 

 플로리스트에 도전하고 싶은 많은 분들을 위한 팁을 준다면?

- 대학생부터 4,50대 분들까지 많은 분들이 저희 아카데미에서 수업을 듣고 계신다. 지금은 남성 수강생들의 비중이 점차 많아지고 있다. 전문 플로리스트는 많은 지식을 갖추어야 한다. 아는 만큼 돈을 벌 수 있는 일이 바로 이 분야이다. 정보와 지식을 쌓고, 식물을 많이 키워 보면서 자신만의 노하우를 쌓아야 한다. 생화를 만지는 일이다보니 제대로 알지 못하면 일을 할 수가 없다. 플라워 샵을 쉽게 생각하고 도전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식물에 대한 정보와 노하우가 없다면 힘든 일이다. 충분히 준비하고 배우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크기변환_문릿가든_20_웹용.jpg

▲ 플로리스트 전문 양성기관 ‘문릿가든' 최문정 대표.  Photograph by 박규성

 꽃을 대하는 문화가 바뀌어 가고 있다. ‘문릿가든의 향후 계획이 궁금하다.

- 최근에는 잡지처럼 꽃을 정기 구독하는 사람들이 생겨날 정도로 문화가 바뀌어 가고 있다. 최근에는 남성들도 인테리어에 식물을 활용하기 위해 수업을 듣는 분들이 많다. 그럼에도 아직까지 플라워 아트의 가치에 대한 인식이 낮다. 생화가 가지는 아름다움은 개화 시기뿐만 아니라 꽃이 지는 것 역시 생화의 가치이다. 플라워 샵의 제품에는 플로리스트의 전문성이 담겨져 있다. 이런 꽃의 가치를 대중적으로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고 싶다. 최근에는 이태원에 가드닝 카페를 오픈했다. 자연적인 분위기 속에서 음료를 마시면서 식물을 보고 즐길 뿐만 아니라 구매하실 수도 있다. 대중적으로 꽃을 즐길 수 있는 문화를 계속해서 만들어 나가고 싶다. 또한 문릿가든이 전문 플로리스트 양성 기관으로써 사랑받고 있는 만큼 더 많은 분들이 저희를 통해 창업에 성공하고, 새로운 시작을 하실 수 있도록 도와드리는 곳이 되고자 노력할 것이다.

 

최문정 대표는 같은 꽃이라고 해도 꽃을 다루는 그날의 기분, 사람의 성향에 따라 결과물이 달리진다고 한다. 플라워 아트가 살아있는 예술이라고 평가받는 이유인 것이다. 꽃에 대해 체계적으로 접근할 수 있는 곳, 전문가의 길을 걷기 위한 시작점이 되어주는 곳, ‘문릿가든을 주목해보자.


[NEWS CHANNEL 뉴스채널 - 박대성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chds7@newsch.kr

copyrightⓒ뉴스채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인쇄
* 최신 등록 NEWS
- 이지숙힐링요가&재활필라테스 이지숙 원장,“전문적... / 김해시 상계동에 위치한 요가&필라테스 전문 센터
- 하늘소리아동정서발달센터 이지수 원장,“음악으로 ... / 인천 서구에 위치한 아동정서발달
- “창조적이고 감각적인 예술을 아이들에게 전달하고... / - 용인시 수지구 '로미아트랩' 최새롬 원장
- “아이들에게 안전한 놀이터를 만들어주고 싶다.” / 헬로방방 돌곶이역점 박초윤 대표
- “아트를 통해 사람의 마음을 치유하고파.” / - 아트힐링심리센터 브엘세바 김미경 소장
- 힐링과 소통을 이뤄지는 공간을 지향한다. / 토브아트가죽공방 이준영&문경희 대표
- 아뜰리에 레나 함세희 원장, “교감하고 함께 성장하... / 경기도 구리시 아동, 성인 미술 전문 교육 학원
- 북위드플레이 정은영 대표, “책과 함께 신나게 놀아... / 유아 방문 수업, 유아 방문 놀이, 놀이치료 전문
- 헤어샵을 넘어 소통의 공간이 되다. ‘미랑컬헤어’ / -도봉구 창동 ‘미랑컬헤어’ 이상호 원장
- “아이들과 소통하는 공간을 만들고 싶다.” / -송파구 잠실동 아이토크말언어심리센터 문상원 원장
* 많이본 NEWS
짐앤조이에듀 유영택 대표, “보다 질 ...
“EMS를 통해 사람들의 몸의 밸런스를 ...
“손쉬운 레시피로 건강하고 맛있게!”
“승랩 영어 놀이터에 플레이어를 모집...
힐링과 소통을 이뤄지는 공간을 지향한...
“창조적이고 감각적인 예술을 아이들...
북위드플레이 정은영 대표, “책과 함...
아뜰리에 레나 함세희 원장, “교감하...
“아이들에게 안전한 놀이터를 만들어...
헤어샵을 넘어 소통의 공간이 되다. ‘...
“아이들에게 안전한 놀이터...
“통합적인 그림책 교육을 통...
자라다남아미술연구소수원영...
“한국의 집밥처럼 독일 가정...
“사람마다의 본연이 묻어나...


회사소개 | 찾아오시는길 | 광고문의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자유게시판 TOP▲
상호: 뉴스채널 | 주소: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경수대로 301 성림빌딩 3층| Tel: 031)225-7437 | Fax: 031)239-0993 | 사업자등록번호: 경기 아 50927
발행인 : 오효석 | E-mail: ohs@newsch.kr

Copyright ⓒ http://newsch.kr. All rights reserved.